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
수원시, 팔달산·올림픽공원에 야생조류 위한 둥지 설치

기사승인 2020.04.09  11:03:41

공유
default_news_ad1
수원시, 팔달산·올림픽공원에 야생조류 위한 둥지 설치.

수원시는 도심 녹지공간에 야생조류를 위한 둥지와 먹이통을 설치해 생태환경 보호와 생물 다양성 증진을 위한 새 둥지 및 먹이통을 설치한다고 9일 밝혔다.

이번 사업은 지난 8일 팔달산(팔달구), 올림픽공원(권선구) 일원에서 수원시 환경정책과 공직자 및 칠보 생태환경체험교육관 직원 등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,야생조류가 안전하게 머무를 보금자리가 부족하여 인공 둥지를 제작·설치해 문제 해결하기 위해 열렸다.

팔달산과 올림픽공원 나무에 ‘새 둥지(나무상자)’30개 와 ‘버드 피딩(먹이통)’6개를 설치 함으로 인해 , 박새·곤줄박이·참새·동고비·찌르레기·흰 눈썹 황금새 등 다양한 조류가 이용할 것으로 예상된다.

시는 새 둥지와 먹이통 설치 사업이 야생조류가 산란 시기에 번식을 위한 공간 등으로 활용되며, 생명 친화적인 환경을 조성해 생태환경 보호 및 생물다양성 증진에 효과를 기대한다.

시 관계자는 "이번 활동은 팔달산 등 도심 녹지공간에 둥지, 먹이통을 설치하여 새들과 더불어 공존하는 생명친화도시 조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"고 말했다.

한편 칠보 생태환경체험교육관 직원들이 4월 1일부터 7일까지 새 둥지와 먹이통을 자체 제작했다.

배기백 기자 gbbae@newspanorama.kr

<저작권자 © 뉴스파노라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